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163)
야구이야기 (142)
음악이야기 (3)
사는이야기 (18)
고운메리
감자밭에고구마
고운메리
감자밭에고구마
NBA Mania님의 야구 테마글
NBA Mania님의 tossi
73,564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1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라디오중계'에 해당되는 글 1건
2008. 4. 7. 22:08

몇 개로 나누어 야구를 좋아하기 시작할 무렵의 일을 쓰다보니,,
갑자기 이 글도 써야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앞서 쓴 글들에서 밝혔듯 야구는 초등학교 때부터 좋아하기 시작했지만,
세상에는 야구 말고도 재미있는 것들도 많고, 제가 야구보다 먼저 해야 할 일들이 많더라구요..
그래서 한동안 야구에 관심을 끊고 살았던 시절이 있어요..
그게 아마 중학시절의 일이었을 거예요...
그렇게 공부를 잘하지는 못했던 학창시절을 보냈지만,
나름 공부를 '열심히' 했던 중학시절을 보냈거든요...
지금 와서 하는 얘기지만,, 제가 중학교 때 공부한 것처럼 고등학교 때 공부했으면,,
아마 S대 수석입학을 했을 지도 몰라요...
아침 일찍 학교에 갔다가, 학원에 들러 공부를 하고 열두시나 한시쯤 집에 오는 생활 속에서는,,
야구 같은 거엔 관심을 가질 여유가 없었거든요...

그래도 그 때,,
간혹 집에 일찍 들어오는 날이면, 그래서 스포츠 뉴스를 볼 수 있는 날이면,,
아빠한테 오늘 한화 이겼어?라고 묻기는 했었어요...(그 시절이면 빙그레였던가요..?! 암튼...)
그래도 야구 팬이긴 했던거죠...?!

그러다가 고등학교에 들어갔는데,,
어쩌다보니 기숙사에 들어가야만 했었어요...
집에는 한 달에 한 두번 밖에 갈 수 없는 기숙사에 살면서는,,
당연히 야구에 대한 관심이 뚝.. 떨어질 수 밖에 없었는데..
오히려 야구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게 되었어요..

제가 다닌 학교가 대전 근처에 있었거든요.
그래서 대전 쪽 라디오 전파가 제 라디오에 잡혔거든요...
그리고, 그 라디오에서는 꽤 많이 라디오 중계를 해줬던 걸로 기억해요.
95.7 그리고 92.5...
TJB와 대전 MBC 라디오 방송의 주파수에요...
그 두 방송국에서 번갈아가면서 라디오 중계를 해주는 걸 공부를 하면서 참 많이 들었었어요...

사실 야구를 좋아하는 진짜 이유는,,
'공이 배트에 맞아나가는 소리'와 '공이 미트에 꽂히는 소리'가 좋아서였는데..
그런 소리를 들을 수는 없었지만,,
귀에 들려오는 생생한 중계음으로 야구장에 가 있는 상상을 하곤 했거든요...
그 전까지는 몰랐던 야구 규칙도 캐스터와 해설자가 차근차근 해주는 중계를 들으면서,
오히려 더 잘 알게 되었었구요...
그렇게 야구를 좋아하기 시작했어요...

가끔 야구를 직접 보고 싶을 때면,,
제가 살던 기숙사 옆에 한 고등학교 야구팀의 연습구장이 있었어요...
그래서 가끔 사회인 야구팀이 거기서 경기를 하기도 하고,
그 고등학교 야구부 선수들이 연습을 하기도 했기 때문에..
가끔 그 운동장 근처에서 야구하는 모습을 훔쳐보기도 했었어요..
공이 배트에 맞는 소리, 공이 미트에 꽂히는 소리도 그렇게 듣곤 했구요...

그 때 학교 매점에서 야구부 선수들을 마주친 적도 있는데,,
그 선수들 중 몇 명은 어쩌면 지금 프로선수로 뛰고 있을 지도 몰라요...
근데 저는 그 때 매점에서 마주친 선수가 누군지 알 방법이 없지만 말예요...
그래도 그래서 그 학교 출신 선수들이,, 잘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봤어요...
제가 응원하는 팀에도 그 학교 출신 선수들이 몇 있거든요...ㅎ


참.. 그리고 전 여전히 라디오 중계 듣는 걸 좋아하는데요...
가끔 TV 중계보다 더 좋을 때가 있어요..(태균이 얼굴이 안 보이는 건 아쉽지만.. 응..?!)
그래서 야구장 가서도 라디오 중계 들을 때도 있구요..
하나 바라는 점이 있으면 TJB에서도 KNN이나 대구방송처럼 전경기 중계를 해줬으면 하는데..
그거 어떻게 안될까요..?(대전 MBC보다는 TJB 중계가 더 재미있..;)
써놓고보니 TJB 전경기 중계하면 중계하시는 분들 가족분들은 싫어하실 거란 생각이...;



'야구이야기 > 주절주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웅을 보내며,,  (2) 2008.04.12
내 야구의 시작 part 5.  (2) 2008.04.07
내 야구의 시작 part 4.  (2) 2008.04.07
내 야구의 시작 part 3.  (5) 2008.04.06
내 야구의 시작 part 2.  (0) 2008.04.06
내 야구의 시작 part 1.  (4) 2008.04.06
BlogIcon 소심쟁이 | 2008.04.08 12:2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음...말씀하신 그 학교라면 세광고인가요? 아니면 천안 북일고? 대전고? 왠지 이 중에 있을것 같은데 아닌가요^^;?
BlogIcon landw | 2008.04.08 15:45 신고 | PERMALINK | EDIT/DEL
흠.. 셋 다 아니랍니다..^_^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