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163)
야구이야기 (142)
음악이야기 (3)
사는이야기 (18)
고운메리
감자밭에고구마
고운메리
감자밭에고구마
NBA Mania님의 야구 테마글
NBA Mania님의 tossi
73,564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1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한화이글스'에 해당되는 글 4건
2008. 10. 26. 22:15
지난 10월 26일에 있었던 독수리 한마당에 다녀왔습니다.
벌써 일곱번째 개최되는 행사인데도,,
그동안 이런저런 사정들이 겹치면서 한 번도 못갔다가,,
올 해 처음으로 독수리 한마당 행사에 갔습니다...

많은 사람이 오는 행사이기도 하고,
좋아하는 선수랑은 이미 얼굴 정도는 알 정도라서,,
딱히 선수 보러 가는 건 아니었지만,,
그래도 처음 가는 행사인지라 기대는 되더군요...

사실... 게임 같은 건 할 생각도 없고,,
그저 뒤에서 선수들 관찰하고, 야구장 잔디 한 번 밟아보겠다고 갔었습니다...

1시 30분쯤 도착했더니 운동장 개방되어 있고,
일찍 오신 분들이 경기장에서 캐치볼도 하시고, 사진도 찍으시고,,
즐겁게 보내고 계시더군요...
지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그러다 보니 두 시...

선수들 나와서 인사를 하는데,,
등번호 순으로 홍팀, 백팀을 나눌 줄 알고,,
제가 젤 아끼는 선수 따라 백팀에 들어갔더니만..
꽃, 괴물, 별명... 3인방은 모두 홍팀이더라는...ㅠㅠ

선수들 인사하는 건 사람들이 워낙 많아서 잘 들리지도 않고,,
좀 있으니까 응원단장이 팀을 갈라 게임을 하더군요...

게임은,, 몇 개 하는 거 같았는데..
귀찮다고 참여 안한 덕택에 무슨 게임 있는지는 기억도 잘 안난다는..ㅡㅡ;;
게임 안하면서 뒤 쪽에서 보고 있는데..
안영명 선수는 몸이 안좋다고 빠져있었고,,
일부 중견 선수들은,, 거의 다 행사 참여는 안하고 그냥 가시더라구요...
덕아웃에서는 김인식 감독님과 싸인 및 사진 촬영의 기회를 주기도 했었어요..
(사진 촬영 중에 감독님이 잠시 다른 곳을 보시는 순간 촬영을 하니까.. 농담도 하시더라는..;)

게임은 천막 같은 거 들고서 어린 아이들 달리게 하는 게임도 있었고,
홍, 백팀 응원구호 만들어서 율동하는 게임도 있었어요..

글구,, OX 퀴즈도 있었어요...
OX 퀴즈가 첫 게임이었는데,,
선수들도 같이 들어와서 했었는데.....
기억이 나는 건.. 문제 중에 "베이징 올림픽 야구 대표팀에 한화 소속 선수들은 두 명이다."라는 문제...
정답은 다들 아시다시피 O입니다만,,, (김민재, 류현진)
오답자가 나왔습니다..
그 오답자는 다름아닌 류현진..ㅡㅡ;;
모르고 틀렸을 리는 없고,, 알고 틀렸겠지만요...
OX 퀴즈를 하는 동안 제 앞 쪽에 어린 선수들이 좀 있었는데..
움직이기 귀찮다고 O쪽에 계속 서 있다가,,,
계속 O가 정답이니까 귀찮다고 빨리 틀리고 들어가고 싶다고...-_-;;

글고 홍,백팀 응원구호 만들어서 율동하는 건..
치어리더들과 일반 팬 한 명, 그리고 선수 한 명이 대표로 나와서 했었는데...
백팀은 행사 내내 적극적으로 참여했던 장민제 선수가 했었구요...



홍팀은 허벅지 굵기 때문에 의자가 없으면 잘 못 앉는 별명씨가 서 있다가 걸려서 대표를 해야만 했다는...ㅋ
(아무리 생각해도 김태균 선수가 그런 거 할 짬도, 오지랖도 아닌데 말이죠..ㅋ)

저는 게임 같은 건 안하려고 하다가,,
(사실 게임할 사람 양팀 100명씩 앞으로 나오라고 하는데도 안나가고 있었는데..)
선수들과 100명의 팬들이 손에 손을 잡고 둥글게둥글게..-_-;; 돌고 있는 모습을 보는 순간,
저 멀리 오선진 선수와 신민기 선수의 사이에 아무도 없는 걸 보고,,
문득,, "오선진 선수의 손을 잡고 싶다"라는 충동이 들어,,
은근슬쩍 그 사이를 비집고 들어가 오선진 선수의 손을 잡는데 성공..ㅎㅎ
반주로 노바디가 나왔는데.. 오선진 선수는 노래가 나오는 내내 몸을 흔들흔들...
들어가서 보니까,, 그 게임은 "선수 *명, 여자 *명"과 같은 형식의 짝짓기 게임이더군요...
대충 얼굴아는 선수가 있기에 그 선수 잡고서 몇 바퀴 돌았더니..
끝까지 남았습니다..ㅎㅎ
다만 아쉬웠던 건 홍팀, 백팀으로 나누어서 하던 게임을,,
한 팀으로 모을 때 태균이 근처에 가지 못했던 거...-_-;;
제 옆에 있던 선수는 대충 얼굴을 아는 선수였는데,, ("그냥 가세요"라고 말하는데 차마 못 간..;)
글고,, "선수 2명, 여자 1명" 이후에,,,
"선수 1명, 여자 1명"이라는 미션이 나와서 선수들 반이 떨어져 나가야만 했는데...
김태균 선수가 떨어져 나가는데,,
전 이미 다른 선수랑 짝을 짓고 있어서 못갔었다죠..ㅠㅠ
김태균 선수는 짝이 없으니까 그 옆에 있던 마스코트인 위니를 꼭 끌어안더라는...-_-;;

그리고 릴레이 게임까지 한 후에,,
노래자랑이 있었는데...
대부분 그 날 참석한 팬들의 노래였고,,
선수들 노래는 두 명 뿐이라 아쉬웠어요...

먼저 노래한 선수는 장민제 선수였는데요...
'둥지'를 불렀는데...
사실 이번 독수리 한마당 행사 내내,, 가장 인상깊었던 선수가 장민제 선수였습니다..
어떤 게임이던, 어떤 프로그램이던 적극적으로 참여하더라구요...
노래도 모자도 뒤집어 쓰고,, 열심히 부르는 모습이,,
참 좋게 보였었습니다...





장민제 선수 노래하기 전에 응원단장이,,
나와서 춤추는 사람들 선물 주겠다.. 대신 나올 땐 선수 한 명을 데리고 나와야 한다. 라고 말을 했던 덕택에..
오선진 선수도 끌려나왔습니다..
짝짓기 게임 할 때 보니까,, 오선진 선수 춤 잘 출 거 같던데,,
막상 멍석을 깔아주니 수줍.. 수줍...ㅎㅎ


다른 한 선수는 솔리드의 '천생연분'을 불렀는데...
제가 그 노래 할 때는 다른 곳에서 선수랑 사진을 찍느라...
영상을 뒤늦게 달려가서 찍기는 했는데,,
영상이 발로 찍은 것 같군요...-_-)/



어쨌던,, 한화팬으로서 즐거웠던 경험이었습니다...
다소 미흡한 점도 있고, 일부 선수들의 불참이 좀 아쉽기는 했지만,,
그래도 젊은 선수들을 가까이 보고, 대화도 나누고,,
행복했던 몇 시간이었던 것 같네요..

앞으로도 기회가 된다면.. 이런 행사는 꼭 참여하고 싶어요~~^^;;
| 2008.10.31 02:58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BlogIcon landw | 2008.12.14 13:33 신고 | PERMALINK | EDIT/DEL
선진 선수가 좋아했다니 저도 좋네요..^^
저는 둥글게둥글게에서 선진선수 손을..^_^
| 2009.05.25 14:37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8. 10. 6. 14:37
시즌도 끝나고,, 어떤 식으로던 올 시즌의 기록을 정리해볼까 생각하다가,,
별명이의 타율 그래프 그리다가 다른 선수들 타율 변화 그래프를 다 그려봤습니다..
그래프의 세로축은 타율이구요..
그래프의 가로축은 경기 숫자입니다...
한화 타자들 중에서 30경기 이상 나온 타자들의 기록들입니다..(오선진은 타석 수가 적어 제외했습니다.)

그래프 중에 바탕 색깔이 다른 세 선수(이여상, 이희근, 한상훈)은 그래프의 세로축이 다른 선수와 다릅니다.
최저 타율을 2할로 정해놓고 그래프를 그렸는데,,
시즌 타율의 대부분이 2할 밑에 있는 세 선수의 그래프가 튀어나오니 당황스럽더군요..
하는 수 없이 세 선수는 다른 선수(0.200~0.350)와 달리 0.150~0.300을 기준으로 그래프를 그렸습니다.

순서는 가나다순입니다.


올해는 가을에도 쉬었다.
부상이 있을 땐 확실히 치료하고 경기에 나와야 하는 걸 알려준 한 해가 아니었을까..
더 아쉬운 건, 내년엔 군문제로 시즌을 쉴 거 같다는 것.
이래저래 아쉬운 한 해였다.



우리가 그에게 바라는 건 타율이 아닌 수비.
그래도 타석에서도 나름 쏠쏠하게 해 준 고마운 타자 중 한 명.



이 선수의 그래프만 세로축을 바꿔서 그릴까 고민도 했었다.
올 시즌 독수리 타선의 최고의 타자였다.
홈런왕은 좋지만, 타점왕은 두고두고 아쉽다.



어쨌건 확실히 주전 자리는 따냈다.
볼에 안면을 강하게 맞는 부상을 당하고서도 경기에 나와준 투혼.
텔미-쏘핫-노바디로 이어지는 별명은 아직 별명군을 따라가기엔 멀었다.
하지만 별명보다 실력으로 별명군을 따라잡길.



아직 가다듬어야 할 부분이 많이 보이긴 하지만, 그래도 가능성만은 확실히 보여준 시즌.
2루나 유격수 수비보다는 훨씬 낫지만 우익수 수비도 아쉬운 건 사실이다.
그래도 윤재국 대수비로 나올 정도로 수비에서도 가끔 인정 받긴 한다는 거..
(사실은 윤재국보다 어깨가 강하다는 것 뿐이지만..^_^)
내년엔 만개하기를..!



2호기의 트레이드 이후, 주전 자리는 확실하다고 봤었지만, 심지어 2군에도 다녀왔다.
그래도 여전히 한화의 주전 포수는 1호기..!
내년엔 도루 저지도 좀 만 더 잘해주길..(투수들의 퀵모션도 문제는 문제)



적은 출장 숫자가 그래프에도 확실히 드러난다.
본인으로도 아쉬운 시즌이지 않을까 싶다.
외야수로서 좁은 수비범위와 느린 발은 어쩔건데..



많은 경기엔 나오지 않았지만, 그래도 나왔던 경기에는 쏠쏠했던 게 사실.



초반 부상이 아니었다면 그래프가 좀 더 위로 갈 수 있었을까..?
열심히 하는 선수라는 건 알지만,
팬심이라는 게,, 열 손가락 중에서 더 아프고 예쁜 손가락이 있는가보다.
그래서 이 선수에게 조금은 미안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난 여전히 송광민이 더 좋다.;)



오랜 2군행에서 돌아오지 못할 것 같기도 했지만,
마지막 2경기에서는 주전포수였다.
여전히 이 선수에게 바라는 건,,
무사나 1사 주자가 1루에 있는 상황에서는 나와주지 않았으면 하는 것.



가장 꾸준했던 선수 중 하나.
20홈런을 채우지 못한 것, 연속 출장 기록이 깨진 것.
그래서 너무나 아쉬운 시즌이었다.



초반기 한상훈과 타율 경쟁을 하더니,
"이영상" 동영상 이후로 미친 듯이 쳤다.
어느 순간부터 한상훈이 군대간 이후의 수비에 대한 걱정도 덜게 된 듯 하다.
"똘끼"라는 단어로 표현되는 주루는 덤.



부상이 완전히 낫지 않은 상태에서 올라오는 게 얼마나 안좋은 건지 알려준 또 한명의 선수.
그래도 한화팬들은 여전히 웃으며 경기를 뛰는 그가 있어 기쁘다.



2호기를 트레이드 시킬 수 있었던 이유.
아직 신인의 한계를 많이 보이는 것도 사실이지만,
그래도 생각보다 훨~~씬 더 잘해줬던 선수.



초반 돌풍이어서 아쉽긴 했지만, 한화에도 꽃미남 선수가 있어서 좋았다.
가끔 김수연을 생각나게 하는 수비와, 번트 시도가 있긴 했지만,
그래도 이 선수가 있어서 그나마 버틸 수 있던 시기도 분명 있었다.



내년에 다시 보게 될 지 아닐 지는 모르겠지만,
확실히 데이비스급 용병은 쉬운 게 아니었나보다.
떨어지는 그래프가 너무나 가슴아팠었던...
그래도 그는 우리의 슈퍼맨.



그래프가 좀만 더 일찍 올라오기 시작했더라면..
한상훈도 올림픽 대표가 될 수 있었을까..?
군대 문제가 턱밑까지 쫓아왔지만, 언제가 되었건 다시 그라운드에서 볼 수 있기를...

투수편은,, 담에 하게 되면 할게요..-_-)/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8. 5. 18. 23:44

고동진

5경기
8타수 .125

부상이 있는 건 알지만, 아픈 건 알지만,,
그래도 좀 더 잘해줬으면 좋겠다..

김민재

5경기
17타수 .118

멘도사 라인에서 놀아도 안 까이는 유일한 타자.

김태균

5경기
19타수 .526
2홈런 1도루

도루에 삼루타..
5할의 타율도 고마운데 발야구까지 하려고 한다.

김태완

5경기
13타수 .000

아플 땐 쉬어줘야 하는 건 알지만,
솔직히 "주전 이도형"은 정말 보고 싶지 않다.
태완아.. 아프지 마..!

신경현

4경기
6타수 .333

몸살 때문인건지 주전에서 밀린 건지는 모르겠지만,
확실한 건 한화표 감기는 오래간다.

오선진

2경기
1타수 .000

장코치님이 하신 말씀을 언제쯤 확인할 수 있을까?

오승택

1경기
2타수 .000

올 해 한화 외야는 주전 보장이 안된 선수에게는,
타격보다 수비가 훨~씬 중요했다.

이도형

4경기
3타수 .000

정말로 주전 이도형은 보고 싶지 않다.
삼진이 필요할 땐 병살을, 병살이 필요할 땐 삼진을..
이번 주 3타수.. 병살 1개, 삼진 2개.. 정말 욕하고 싶다.

이범호

5경기
16타수 .313

여전히 구멍같아 보이는 이 느낌은 무얼까...?!
이번 주 한화의 구멍은 사실 김텔미였다.

이여상

3경기
2타수 .000

삼성도 한화도 성공한 트레이드는 아니었을지도 모른다.

이영우

5경기
19타수 .316

완소 영우옹..!
연속 경기 안타 기록이 깨진 건 너무나 아쉽다.

이희근

4경기
11타수 .091

안타 치는 건 바라지 않지만,,
제발 타석에서 공은 많이 보길 바란다.
그리고 다시 생각해봐도 그 타구는 정말 아까웠다.

최진행

1경기
2타수 .000

기회가 적었기는 하지만 아직 가다듬을 곳이 많았다.
그렇다고 2군가서 번트 연습은 하지 않아도 된다.
사실 번트도 댈 만한 타자한테 시켜야 된다.

추승우

5경기
12타수 .500

이렇게만 해주면 진짜 완소..!
시범경기 때 반짝했던 게 아니라는 걸 보여주길...

클락

5경기
21타수 .333

클락의 약점은 부모님이었던거다.

한상훈

5경기
14타수 .143

789번 타순이 확실히 자동아웃 타선이기는 하지만,
이 선수는 살아나줬으면 좋겠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8. 5. 18. 21:07
타자

선수별 성적


선수

출장

타석

타수

타점

득점

안타

2타

3타

홈런

도루

희타

희비

볼넷

사구

삼진

병살

타율

장타율

출루율

OPS

고동진

5

8

8

0

1

1

0

0

0

0

0

0

0

0

1

0

0.125

0.125

0.125

0.250

김민재

5

17

17

0

0

2

0

0

0

0

0

0

0

0

1

0

0.118

0.118

0.118

0.235

김태균

5

21

19

7

6

10

0

1

2

1

0

0

2

0

2

1

0.526

0.947

0.571

1.519

김태완

5

15

13

1

0

0

0

0

0

0

0

1

1

0

3

0

0.000

0.000

0.067

0.067

신경현

4

7

6

1

0

2

0

0

0

0

0

0

0

1

0

0

0.333

0.333

0.429

0.762

오선진

2

1

1

0

0

0

0

0

0

0

0

0

0

0

1

0

0.000

0.000

0.000

0.000

오승택

1

2

2

0

0

0

0

0

0

0

0

0

0

0

0

0

0.000

0.000

0.000

0.000

이도형

3

4

3

0

0

0

0

0

0

0

0

0

1

0

2

1

0.000

0.000

0.250

0.250

이범호

5

19

16

4

1

5

1

0

1

0

0

0

3

0

2

2

0.313

0.563

0.421

0.984

이여상

3

3

2

0

0

0

0

0

0

0

0

0

1

0

1

0

0.000

0.000

0.333

0.333

이영우

5

22

19

1

3

6

2

0

0

0

0

0

3

0

1

2

0.316

0.421

0.409

0.830

이희근

4

11

11

0

0

1

0

0

0

0

0

0

0

0

4

0

0.091

0.091

0.091

0.182

최진행

1

2

2

0

0

0

0

0

0

0

0

0

0

0

1

0

0.000

0.000

0.000

0.000

추승우

5

13

12

1

2

6

1

0

0

1

1

0

0

0

2

1

0.500

0.583

0.500

1.083

클락

5

21

21

3

4

7

0

0

1

1

0

0

0

0

3

0

0.333

0.476

0.333

0.810

한상훈

5

16

14

0

1

2

0

0

0

0

0

0

2

0

2

0

0.143

0.143

0.250

0.393

총합계

63

182

166

18

18

42

4

1

4

3

1

1

13

1

26

7

0.253

0.361

0.309

0.671



경기별 성적

선수

안타

득점

타율

장타율

출루율

OPS

13

10

3

1

0.120

0.240

0.154

0.394

14

15

8

4

0.229

0.314

0.289

0.604

15

15

10

5

0.294

0.500

0.375

0.875

16

12

10

3

0.263

0.316

0.333

0.649

17

11

11

5

0.324

0.412

0.343

0.755

 

63

42

18

0.253

0.361

0.309

0.671




투수

선수별 성적

선수

등판

투구수

이닝

자책

삼진

볼넷

사구

안타

홈런

방어율

Whip

권준헌

2

 

 

 

 

24

1 1/3

1

1

0

0

3

0

6.75

2.25

김경선

1

 

 

 

 

45

3   

2

3

0

0

3

0

6.00

1.00

류현진

1

 

 

 

 

89

5 1/3

4

5

1

0

10

0

6.75

2.06

마정길

2

 

 

 

 

34

2   

0

1

1

1

2

0

0.00

1.50

송진우

1

1

 

 

 

96

6   

0

4

3

0

3

0

0.00

1.00

안영명

1

 

 

 

 

13

 1/3

1

0

1

0

1

0

27.00

6.00

양훈

1

 

1

 

 

108

6 2/3

5

6

0

0

8

0

6.75

1.20

유원상

1

 

1

 

 

94

3 2/3

5

2

3

0

7

0

12.27

2.73

윤규진

3

1

 

 

1

83

6 2/3

0

2

1

0

4

0

0.00

0.75

정민철

1

 

1

 

 

100

5 2/3

6

2

4

0

6

0

9.53

1.76

최영필

1

 

 

 

 

18

 1/3

3

0

2

0

1

0

81.00

9.00

토마스

3

 

 

2

 

46

3   

0

5

0

0

2

0

0.00

0.67

총합계

18

2

3

2

1

750

44   

27

31

16

1

50

0

5.52

1.50



경기별 성적

선수

이닝

투구

안타

삼진

사사구

실점

자책

방어율

Whip

13

3

9   

129

4

6

4

0

0

0.00

0.89

14

5

9   

171

13

8

3

10

10

10.00

1.78

15

4

9   

151

9

6

4

6

6

6.00

1.44

16

3

8   

161

11

5

5

7

7

7.88

1.88

17

3

9   

138

13

6

1

4

4

4.00

1.56

 

18

44   

750

50

31

17

27

27

5.52

1.50

BlogIcon 소심쟁이 | 2008.05.19 00:4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원상이는 조금만 더 힘(?) 내면 whip 3.00 대에도 진입 가능할듯...아 저 놈의 볼질은 언제나 좀 고쳐질런지... 그리고 볼질도 볼질이지만 그놈의 인터벌...진짜 경기 늘어지는거 완전 짜증나는데 제발 좀 고쳤으면 좋겠네요. 규진이도 볼질 한다고는 하지만 그래도 템포라도 빠르니 참겠는데...원상이 얘는 이거 뭐-_-;;
BlogIcon landw | 2008.05.19 22:02 신고 | PERMALINK | EDIT/DEL
whip 3.00.... 그 꼴을 봐야하나요..ㅡㅡ;;
정말 징글징글한 볼질이에요...ㅠ
인터벌도 징글징글하구요...

규진이는 이번 주에 볼넷 하나 밖에 없었다니까요..!!
BlogIcon 새벽두시 | 2008.05.19 01:2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으아악.. 쉬어가는 타선 정말 좌절스럽네요.. ㅠㅠㅠ
이희근 한상훈의 시즌타율을 더해도 3할이 안된다는 걸 어제 알았는데
이희근 한상훈 민재옹 세명 주간타율은 정말 ;;; 제대로 쉬었네요..ㅡㅡ;;
아퍼서 제대로 경기가 안되서 안타가 없는 태완이까지 더하면 최강의 하위타선이네요..
6~9번 태완 상훈 희근 민재옹 한주간 안타수 5!!
김태균 혼자 안타 10개.. 한경기에서는 혼자 4개나 쳤는데
최강의 클린업과 최강의 쉬어가기타선.. 누가 강할지 -_-;;

그나저나 한주동안 투수들 시원하게 맞았네요.. -_-;
유원상의 2.73은 방어율인줄 알고.. 임마가 이렇게 잘했나 다시 봤다는.. ㅡㅡ;;
BlogIcon landw | 2008.05.19 22:03 신고 | PERMALINK | EDIT/DEL
이번 주에는 7~9 쉬어가는 타순에 +6번까지 합쳐져서..
쉬어가는 타순이 무려 네 명이나..!!
태완이 아프니까 참 속상하네요..ㅠㅠ

그래도 최강의 클린업을 보면 든든해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